본문으로 바로가기

청량폭포 탐방안내소 금강대 전망대 장인봉 선학봉 자란봉 하늘다리 연적봉 탁필봉 자소봉 원효대사굴 김생굴 응진전입석

봉화 청량산은 201210월 이 맘 때쯤 다녀오고 이번에 두 번째 산행이다. 이 시기에 쯤에는 청량산 2013산사음악회가 열리는 때다. 음악회를 좋아해서 참석 한 것은 아니다. 같이 여행 다녔던 분들과 함께하기 위해서다. 청량산은 높이 870m이며 태백산맥의 지맥에 솟아 있으며, 주위에 문명산(894m), 만리산(792m), 투구봉(608m)등이 있다. 주봉인 장인봉을 비롯하여 금탑봉, 연화봉, 측융봉등, 30여개의 봉우리들이 있다. 예로부터 소금강(小金剛)이라 불렀으며, 우리나라 3대 기악의 하나로 꼽혀왔다

1년 전에는 이런 계단이 없었는데 새로 생겼습니다. 급경사에 몇 계단을 올랐는지, 헉헉거리고 올랐습니다. 퇴계 이황도 청량산인 이라고 불릴 정도로 청량산을 예찬하여 후세 사람들이 그를 기념하여 세운 청량정사가 남아있다.

계단을 다 오른줄 알았는데 진짜 계단이 남아 있었다.

청량산은 그리 높지는 않으나 기암절벽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낙동강 상류가 서쪽 절벽을 휘감아 흐른다.

청량산의 최고봉인 장인봉 옛날의 명칭은'대봉(大峰)'이었으나 주세붕이 '장인봉(丈人峯)'으로 이름하였다. 장인(丈人)''()'은 대자(大字)의 뜻을 부연한 것으로써 멀리 중국 태산(泰山)의 장악(丈嶽; 큰산)을 빗대어 본 것이라 한다. 또한 의상 대사가 수도하던 '의상대''의상굴'을 연결하여 이 장인봉을 '의상봉'이라 부르기도 한다. 지금도 인근 동리와 산악인들은 장인봉을 의상봉으로 부르고 있다.

연적봉은 형상이 마치 연적(硯滴)과 같다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금탑봉(金塔峯)과 함께 옛 이름 그대로 전해져온 봉우리이다. 맑은 날 정상에서 바라보면 소백산(小白山)과 재산면(才山面) 일대까지 요원(遙遠)하게 보인다.

탁필봉은 퇴적암으로 이루어진 뾰족한 탑 모양인지라 사람이 오를 수는 없다. 산행로옆에 이와같은 정상석을 만들어 놓았다. '탁필봉 해발 820m' 돌봉우리의 빼어난 형상이 붓끝을 모아 놓은 것과 같아 옛날에는 '필봉(筆峯)'이라 하였는데 주세붕이 '()'자를 더하여 '탁필봉' 이라 고치고 중국 여산(廬山)'탁필봉(卓筆峯)'과 비교하였다 한다. 또한 이 봉을 문필봉이라 부르기도 한다 

자소봉은 유리보전(琉璃寶殿)의 동쪽에 위치하고 있는 봉우리이다. 원래 보살봉(菩薩峯)으로 불리었는데 주세붕(周世鵬)이 현재의 이름으로 고쳤다. 9개 봉우리로 이루어진 내산(內山) 가운데 가장 높으며 청량산에서 세 번째 높은 봉우리이다. 자소봉은 9층의 층암을 이루고 있는데 여기에 11개의 암자가 각 층마다 나열되어 있었다고 전해지며 청량산 불교 유적지의 중심지였던 곳이기도 하다. 현재 암자의 유지(遺地)가 남아 있다 

입석이라 불리는 바위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7.08.17 05:36 신고

    함께 따라 걷고 갑니다.

    잘 보고 공감하고 가요^^

  3. Favicon of https://bubleprice.net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7.08.17 05:46 신고

    다녀오신 흔적들을 감상하며
    산행시에 꼭 참고하겠습니다^^

  4. Favicon of https://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17.08.17 07:15 신고

    봉화 청량산 다녀온지 참 오래되었는데
    님의 산행기보며 추억에 잠깁니다.

    폭염이 물러가니 살만 합니다.
    목요일을 편안하게 보내세요.

  5. Favicon of https://bonlivre.tistory.com BlogIcon 봉리브르 2017.08.17 07:41 신고

    계단이 아찔해 보입니다.
    청량산이라는 이름 그대로
    청량함이 그득해 보이는 곳이네요.
    정상에 오르면 가슴이 뻥 뚫릴 것 같습니다..^^

  6. Favicon of https://toyvillage.net BlogIcon 라이너스™ 2017.08.17 08:11 신고

    오늘도 멋진 여행 잘보고갑니다.^^

  7.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08.17 09:04 신고

    젊었을때 한번 간 기억이 납니다
    언제 다시 한번 찾고 싶습니다
    참 좋은곳이었습니다^^

  8. Favicon of https://solpung.tistory.com BlogIcon 바람바라 2017.08.17 10:10 신고

    역시 정상에서 보는 풍경은 그 기개가 다르네요.
    저한테도 호연지기좀 나눠주세요 ^^

  9. Favicon of https://blissinottawa.tistory.com BlogIcon Bliss :) 2017.08.17 10:24 신고

    헉..계단!!!이 끝이 없어요ㅎㅎㅎ 그전에 계단 없으셨을 때는 거의 암벽 타듯이 올라가신 건가요? 엄청 가파르게 보이는데 말이에요. 자소봉은 설명글을 읽으니 굉장히 매력적인 곳 같네요. 산에도 9개의 봉우리가 있다니...산 내에 있는 봉우리를 다 가는 것도 쉽지 않겠어요. 덕분에 항상 그리운 한국의 아름다운 산 실컷 봅니다. 활기찬 하루 되세요!

  10. Favicon of https://joyful1020.tistory.com BlogIcon 꿈의벨벳 2017.08.17 10:33 신고

    낙동강 상류를 위에서 보기 장관이군요ㅎㅎ

  11. Favicon of https://www.walkview.co.kr BlogIcon 워크뷰 2017.08.17 11:10 신고

    저도 이길을 따라 걷고 싶어집니다^^

  12. Favicon of https://yummystudy.tistory.com BlogIcon 작은흐름 2017.08.17 11:37 신고

    허헉;; 계단 다 올라간 줄 알았는데 진짜 계단이 남아있다니! 그때 진짜 힘드셨겠어요;;; 그래도 정말 정상은 너무 멋지네요! 마지막에 입석도 마치 산을 통채로 줄여놓은 것처럼 보여요! 신기하네요 ㅎㅎ

  13. Favicon of https://0572.tistory.com BlogIcon 『방쌤』 2017.08.17 14:48 신고

    소금강이라는 이름을 가질 만큼 정말 멋진 산이죠.
    마지막 사진의 입석은 제가 항상 들머리로 삼는 곳이라 더 반갑습니다. ^^

  14. Favicon of http://money-saving.tistory.com BlogIcon 월급쟁이재테크 2017.08.17 16:27 신고

    우리나라 3대 기악이 바로 이곳이군요 ^^

    계단을 보니 정말 끝이 없네요 ㅠ

    눈이 정화된 느낌이네요.

    오늘도 좋은 사진과 글.. 잘 읽었습니다. ^^

  15. Favicon of https://travelyoungdo.tistory.com BlogIcon 영도나그네 2017.08.17 17:04 신고

    봉화의 청량산은 그리 높지은 않지만 기암괴석들과
    출렁다리등이 있어 볼거리가 많은 곳이기도 하더군요..
    수고 많았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16. Favicon of https://mychunhmh.tistory.com BlogIcon 솔향내음 2017.08.17 19:19 신고

    청량산 오른지도 가물가물합니다.
    청량사도 참 좋았고 청량산도 기억에 남는 산입니다..
    옛추억을 더듬는 시간이 된것 같습니다..

  17. Favicon of https://chamstory.tistory.com BlogIcon 참교육 2017.08.17 20:47 신고

    이 더위에... 체력이 놀랍습니다.
    허기 수술로 멀리 걷지 못하는 저는 이제 눈으로만 보고 추억으로 살아야할 것 같습니다.

  18. Favicon of https://loveduris.tistory.com BlogIcon 사랑두리의 미래 2017.08.17 21:06 신고

    우와 엄청난 높이네요... 대단하십니다...
    우리나라에는 정말 멋진 산이 많군요..

  19. Favicon of https://rieul23.tistory.com BlogIcon 울트라맘 2017.08.17 21:43 신고

    굉장히 험해보이는산, 이름도 역적산에, 봉우리마다, 오르는것도 굉장히 힘들어보입니다. 계단이 생겨서, 호불호가 많이 갈리겠습니다. 내려올때는 계단이 위험해 보입니다. 너무 잘보았습니다.

  20. Favicon of https://su1624.tistory.com BlogIcon 도느로 2017.08.18 00:12 신고

    역시 산을 오를 때는 그 산의 역사를 알고 가는 것이 훨씬 의미가 깊은 것 같습니다.
    간만에 들어보네요. '주세붕' ^^
    계단을 보니 딱 한계를 느낄 난이도같습니다. ㅎㅎ

  21. Favicon of https://paran2020.tistory.com BlogIcon H_A_N_S 2017.08.20 00:37 신고

    계단이 엄청나네요.ㅎㅎ 전 이미 구경하며 숨이 차는 느낌이 듭니다~ㅎㅎ